건강정보

진료시간

  • 평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일요일/공휴일 휴진

042-536-5575

건강칼럼

  • 건강정보
  • 건강칼럼

"어우 짜"...싱겁게 먹기, 나도 실천해볼까?
소금ㅣ출처: 게티이미지 뱅크나트륨은 우리 몸속 수분이 분포하고 이동하는 데 관여하는 중요한 전해질이다. 신경이 정상적으로 기능하는 데도 관여하고, 소장에서 탄수화물과 아미노산의 흡수를 돕기도 한다. 나트륨은 우리 몸에 꼭 필요한 성분이지만 너무 많이 섭취해서 문제다.우리가 섭취하는 대부분의 나트륨은 음식에 든 소금을 통해서다. 2018년 한국인의 나트륨 일일 평균 섭취량은 3,255mg이다. 이를 소금으로 환산하면 얼마큼일까. 나트륨 함량을 g으로 바꾼 뒤 2.5를 곱하면 알 수 있다.소금 함량(g) = 나트륨 함량(g) x 2.5계산하면 한국인은 하루 평균 약 8g 이상의 소금을 섭취한다. 하루 소금 권장 섭취량은 6g 이하인데 이를 웃도는 수치다. 한국인의 나트륨 섭취에 기여하는 주요 식품은 소금, 간장, 배추김치, 라면, 된장, 고추장 순이다. 2017년 국민건강영양조사의 식품섭취량 자료를 바탕으로 국가표준식품성분표의 나트륨 함량을 적용하여 산출한 결과다.



나트륨을 장기간 많이 섭취하면 혈압 상승, 뇌졸중, 심근경색 등의 심장질환과 신장질환 발생 위험이 높아지고 위암의 발생 위험도 커진다. 반대로 나트륨 섭취를 줄이면 혈압을 떨어뜨릴 수 있다. 특히, 고혈압 환자가 균형 잡힌 저염식 식사를 하면 혈압이 감소한다. 하루 소금 섭취량을 6g 이하로 줄이면 수축기 혈압은 평균 5.1mmHg, 이완기 혈압은 2.7mmHg 감소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혈압이 떨어지니 각종 고혈압 합병증도 예방할 수 있다. 싱겁게 먹으려고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하는 이유다. 아래는 나트륨줄이기운동본부가 발간한 자료에 나온 나트륨 적게 먹는 방법이다.1. 구매할 때는 제품 영양표시에 있는 나트륨양을 꼭 확인한다- 나트륨의 mg를 확인한다.- % 영양소 기준치를 확인한다.- 1회 제공량을 확인한다.- 비교해보고 나트륨이 적은 식품을 산다.2. 식사할 때는 국, 찌개, 국수의 국물을 적게 먹고 건더기 위주로 먹는다- 나트륨이 많은 음식은 되도록 적게 먹는다.- 케첩, 머스터드, 양념, 소스 등은 되도록 적게 넣는다.- 국물은 작은 그릇에 덜어 조금만 먹는다.3. 주문할 때는 ‘싱겁게’ 해달라고 요청한다- 주문 시 덜 짜게, 싱겁게 해달라고 먼저 요청한다.- 양념, 소금 같은 조미료는 미리 다 넣지 말고 따로 달라고 요청한다.4. 간식으로는 채소, 과일, 우유를 먹는다- 채소, 과일, 우유에는 건강에 좋은 성분들이 많고, 나트륨을 몸 밖으로 배설하도록 도와준다.


이전글 : 동남아 여행 계획하고 있다면?...말라리아 예방약은 필수
다음글 : “롱코비드 대증치료에는 진통제 복용해야”



NEWS
무지개내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