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료정보

진료시간

  • 평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일요일/공휴일 휴진

042-536-5575

당뇨

  • 진료정보
  • 당뇨
 당뇨의 정의 당뇨의 원인
 당뇨의 증상 당뇨병의 분류
 당뇨병의 진단
당뇨병의 분류
 
인슐린 의존형 당뇨병(제1형 당뇨병)
인슐린의 절대적 부족으로 생기며, 당뇨병성 산혈증이 잘 생기기 때문에 외부로부터의 인슐린 투여에 의해서만 살아갈 수가 있습니다. 자가면역기전이 병의 발생에 관여하며 소도세포, 인슐린 등에 대한 자가항체가 생성됩니다. 병의 경과 중 일시적인 호전을 보이는 경우가 있으나 대부분의 경우에 다시 악화되어 평생을 인슐린을 맞으며 지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제1형 당뇨병은 갑작스런 갈증, 다뇨, 체중감소 또는 케톤산혈증이 나타납니다. 서양의 경우 전체 당뇨병의 대략 10% 정도이며 우리 나라는 정확한 통계는 아직 없으나 이보다 훨씬 적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제1형 당뇨병은 어떠한 연령에서도 생길 수 있으나 대개 국민학교 아동기에서 가장 잘 생기며 대부분이 20세 미만에서 발생합니다.

인슐린 비의존형 당뇨병(제2형 당뇨병)
당뇨병의 대부분(90% 이상)을 차지하며 혈중의 인슐린 양은 매우 다양하고 인슐린의 절대적 부족보다는 인슐린 저항성으로 대변되는 인슐린의 상대적인 결핍에 의하여 생깁니다.

따라서 급속한 혈당의 증가나 고혈당으로 인해 생기는 다음, 다뇨, 다갈, 다식, 체중감소 등의 전형적인 당뇨병의 증세가 제1형 당뇨병에 비해서 심하지 않고 오히려 증세가 없거나 미약해서 잘 모르고 지나치다가 서서히 나타나는 만성합병증의 증세로 병원을 찾게 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주로 성인에게서 서서히 발병하며 케톤산혈증은 거의 발생하지 않으나 감염 등과 같은 심한 스트레스가 있는 경우에는 발생될 수가 있고 특히 젊은 연령에서 발병되는 아형은 상염색체 우성의 유전을 합니다.

영양실조 관련 당뇨병
과거에는 영양과다가 당뇨병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여겨졌으나 최근에는 영양실조, 특히, 단백질의 결핍이 있음으로 해서 췌장의 기능부진에 따르는 인슐린의 분비부족이나 여러 가지 당뇨병을 일으킬 수 있는 환경적 요인에 대한 민감성 증가 등이 요인이 되어 당뇨병이 생길 수 있는 사실이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이것은 선진국에서는 거의 없지만 인도 등을 비롯한 열대지역, 개발도상국에 많이 있고 우리 나라에도 많지는 않으나 가끔 볼 수 있습니다. 케톤산혈증은 드물지만 고혈당의 조절에는 인슐린이 필수적입니다.

특정조건이나 증후군에 관련된 당뇨병
췌장질환, 약물 또는 화학물질, 내분비 질환, 인슐린 수용체 질환, 특정유전 증후군 등 다른 질환에 의해 생기는 당뇨병

내당능장애
아직은 당뇨병의 범주에는 속하지 않으나 정상보다는 혈중의 포도당 수치가 높은 내당력장애라는 것이 있습니다. 이들은 당뇨병에서 생기는 여러 가지 만성합병증이 정상인보다 높기 때문에 추적 관찰이 필요하며 당뇨병을 악화 또는 유발시키는 요인을 제거하면 당뇨병으로의 이행을 최소화할 수 있으나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당뇨병이 진행되어 대략 5-10년 후 이들 중 10-25% 정도에서 당뇨병이 발생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임신성 당뇨병
임신성 당뇨병은 임신 중 처음 발병하였거나 처음 진단된 당뇨병을 말하며 이는 임신 중에 증가하는 여러 가지 호르몬의 항인슐린 작용에 의해 생기는 것으로 임신한 여자의 약 2-3% 정도에서 발생합니다.

임신성 당뇨병은 임신 24-28주 사이에 당부하검사를 하여 검사하는데 경한 당대사장애임에도 불구하고 거대아 출산 및 임신 중 모체와 태아의 합병증의 빈도를 증가시키므로 모든 임신부가 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임신성 당뇨병은 분만 후에는 대부분 정상으로 회복되나 임신 전부터 당대사장애가 있던 사람이 임신 중 처음 진단되었을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분만 후에는 반드시 추적 검사가 필요합니다.

임신성 당뇨병을 보였던 사람은 10-20년 후 약 반수 이상에서 인슐린 비의존형 당뇨병이 발병한다고 보고되어 있어서 이들에서 당뇨병의 예방을 위한 노력이 중요합니다.



NEWS
무지개내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